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글로벌 메뉴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설정
  • 소셜허브
  • 로그인
  • 글자크기 확대100%축소
  • 사이트맵
  • 사이트바로가기(새창열림)

과천시 Gwacheon City

검색영역   가상키보드 열기 

*키보드 타이핑 한글이 바로 입력됩니다.

가상키보드 닫기

    주 메뉴

    좌측 메뉴


    콘텐츠


    지명유래

    home  Home > 과천시소개 > 어제와오늘 > 지명유래   인쇄 퍼가기

    퍼갈곳을 선택하세요.

    버튼을 클릭하시면 해당 SNS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트위터 퍼가기
    • 페이스북 퍼가기
    • 주소복사

    닫기

    지명유래 상세보기
    작성자 관리자
    제목 과천의 고개이름 / 기타
    내용

    가루개〔갈고개 葛峴〕
    지금의 과천시 갈현동에서 안양시 관양동 부림말〔富林洞〕로 넘어가는 고개이다. 칡나무가 많아 이 이름이 붙었다고 하나 확실치는 않다. 갈고개의 갈은 땅이름에서 갈라짐을 뜻하는 경우가 많다.
    이 고개 밑에 가루개〔葛峴〕와 찬우물마을이 있다.

    능어리
    엄밀히 말해서 고개는 아니고 낮은 능선이다.
    문원동의 향교말과 홍촌말 사이에 솟은, 관악산의 여맥인데 두 마을 사이를 오가는 사람들이 이 곳의 좁은 길을 많이 이용했다.
    바위가 별로 없어 마을 사람들이 무덤을 많이 썼고, 밤나무와 잡목이 무성했는데, 과천이 시가 되면서 무덤들과 나무들이 없어져 주택지로 개발됐다.
    지금의 과천시청이 자리한 곳 부근이다.
    능어리란 이름은 는허리에서 나온 것이다. 허리(산허리)가 늘어짐의 뜻으로 붙여진 이름이다.

    매봉산고개〔매봉고개〕
    과천시 갈현동의 매봉골에서 매봉산 정상을 타고 그 남쪽의 의왕시 청계동의 중청계(中淸溪)로 넘는 고개로, 길은 등산길로나 사용될 정도로 매우 좁다. 매봉산 정상 근처는 고갯길이 몹시 가파르다.

    배랭이고개
    문원동의 배랭이골을 타고 남동쪽으로 오르다가 매봉산 북쪽 능선을 넘어 그 동쪽의 막계동 과천 서울대공원 쪽으로 향하는 고개이다. 역시 좁고 험한 길로 되어 있어 이용하는 이가 많지 않다.

    모탯고개
    별양동의 새터말에서 베래이골 안쪽으로 가는 좁은 길의 고개이다.
    산기슭을 활처럼 휘어돌게 되어 있는데, 이 때문에 모퉁이를 도는 고개라 해서 모탯고개이다.
    지금 말의 모퉁이란 말은 몬에 -웅이라는 접미사가 붙어 이루어진 말이다.

    몬+웅이=모둥이(모퉁이)
    몬+앙이(앵이)=모댕이(모탱이)

    이 곳의 모탯고개도 그 몬을 뿌리로 한다.

    몬에(의)고개〉모데고개(모테고개 모태고개)

    좁쌀고개
    과천동의 남태령에 있는 매우 작은 고개이다. 매우 작은 고개라는 뜻으로 이 이름이 붙었다.

    무네미
    과천동의 무네미골마을에서 그 북쪽의 우면산 남쪽 능선을 넘어 남현동을 넘어 남태령 마을로 가는 고개이다.
    그 서쪽에 남태령이 있어 이용할 가치가 없는 데다 길까지 험해 고개다운 고개라 할 수가 없다.

    큰비랑골고개
    과천시 주암동의 돌무께마을에서 서울 강남구 원지동의 비랑골로 넘는 고개이다.
    청계산 옥녀봉의 동쪽 능선을 넘는 고개로, 고개의 동쪽에 큰비랑골이라는 골짜기가 있어 이 이름이 붙었다.
    주암동 쪽의 골짜기는 큰 산골짜기라는 뜻의 검단이골이다.

    갈고개
    주암동의 삼부골에서 막계동의 산골말로 넘는 고개이다.
    주암 동쪽의 골짜기는 주암 소류지(小溜池)가 있는 삼부골이고, 막계 동쪽의 골짜기는 산골말이 있는 산골이다.
    산골말 쪽의 골짜기에는 밤나무 단지가 있다. 청계산의 서쪽 지맥을 넘는 고개로 비탈이 가파르다.

    전자고개
    문원동의 아랫배랭이 동쪽에 있는 고개이다.
    이주1단지 앞에 있는 작은 고개로, 이 곳에 주택들이 들어서면서 양쪽에 작은 둔덕을 끼고 좁고 곧은 길이 과천 서울대공원 쪽으로 나 있다.
    고개의 동쪽 아래로 테니스장이 있다.

    구렁고개
    주암동의 담터들에서 과천경마장 쪽의 진투리들 쪽으로 넘는 고개이다.
    청계산의 북서쪽 지맥을 넘는 고개로 포장도로가 나 있다.
    구렁고개에서의 구렁은 굴[골]을 뜻한다. 구렁과 고랑은 골(谷)을 뿌리로 하는, 같은 어원의 말이다.
    고개 양쪽의 비탈이 제법 심하다.

    절고개
    청계산 정상 근처의 고개로 매우 높다.
    과천 서울대공원 뒤쪽 산길을 따라 좁은 등산길을 오르면 이 고개의 마루에 이르고, 거기서 남쪽으로 비탈을 타고 계속 내려가면 청계사(淸溪寺)에 닿는다.
    이 고개의 동쪽 봉우리가 과천 성남 의왕시의 경계를 이루는 곳이다. 절고개의 북쪽이 과천시, 남쪽이 의왕시이다. 절고개란 이름은 청계사라는 절 때문에 나온 것이다.

    절래미고개
    절고개 서쪽에 있는 고개로, 역시 과천시와 의왕시의 경계를 이루고 있다.
    절래미란 말은 절넘이란 말에서 나온 것으로, 절로 향할 때 넘는 고개란 뜻에서 나온 것이다.

    절넘이〉절너미〉절네미〉절레미(절래미)

    고개의 북쪽인 막계동 쪽은 비탈이 무척 심한 반면, 남쪽인 의왕시 청계동 쪽은 그리 심하지 않다. 청계산을 동서로 종주하는 등산인들은 망경대에 오르고 난 후, 그 남서쪽의 능선을 따라 이 고개를 지난다.

    프로필이미지

    • 0/250
    목록 
    지명유래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첨부
    167 관악산의 골짜기 이름 관리자 9317  
    166 과천의 고개이름 / 기타 관리자 6324  
    165 과천의 고개이름 / 남태령 관리자 10011  

    담당자 : 문화체육과 신규정 (02-3677-2068)

    하단메뉴